비네이티브위젯12101

통계 위젯 (화이트)

07
64
517544

최근 포토로그


ZTE 야심작 ‘Z Phone’ 한국 상륙, “삼성 한판 붙자!” 쮠요가 바라보는 중국



━ 세계 4위 스마트폰 제조업체 ZTE, ‘Z Phone’으로 한국 시장 공략

━ ZTE를 시작으로 중국 저가스마트폰 한국 진출 본격화 될 것


중국 1위, 전 세계 4위를 차지하고 있는 중국 통신장비 및 휴대폰 제조업체 ZTE(中兴)이 드디어 한국 시장 공략에 나선다. ZTE 측은 따르면 자사 스마트폰인 ‘제트폰(Z Phone)’을 내달 6일부터 한국에 본격 출시한다고 밝혔다.

다음달 한국 상륙하는 ‘제트폰’이란?

ZTE가 내달 한국 판매를 시작하는 ‘제트폰’은 3G 서비스를 지원하는 4인치 스마트폰으로 안드로이드4.0 OS를 기반으로 하고 있다. 듀얼코어 1GHz 칩셋, 1600mAh 배터리, 후면 카메라 500만 화소를 탑재했다. ‘제트폰’은 지난 주 이미 대만에서 출시되어 주목 받고 있으며, ZTE가 세계 시장 공략을 위해 내세우고 있는 전략적 모델이다.




‘제트폰’, 한국 시장 어떻게 공략하나?

ZTE는 현재 ‘제트폰’의 뛰어난 가격 경쟁력을 앞세워 국내 스마트폰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그리고 G마켓과의 프로모션을 통해 내달 6일부터 출시기념 이벤트로 선착순 100명에게 제트폰을 19만 9천원에 판매할 예정이다. 또한 이벤트 종료 후에는 온라인 프로모션 가격인 23만 9천원으로 판매할 계획이며, 국내 소비자 가격은 39만 8천원으로 알려졌다.

ZTE는 ‘제트폰’의 가격 경쟁력을 앞세워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 고령층 등 저가 요금제를 선호하는 소비자와 저렴한 통신비용을 선호하는 틈새시장을 공략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저렴한 가격으로 통신사 요금제, 약정 기간 등의 제약이 없이 구매가 가능하기 때문에 저가 휴대폰을 이용하려는 소비자가 주 타켓이 될 것으로 분석된다.

아울러 가격 경쟁력 외에도 철저한 A/S를 통해 국내 소비자들을 만족시킨다는 계획이다. ZTE는 “제트폰은 국외에서 제조된 단말기이기 때문에 A/S는 필수이며, 한국 휴대폰 시장은 A/S가 제품 구매에 매우 중요한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이에 대해 철저히 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발표에 따르면 ‘제트폰’의 국내 A/S는 삼보TG가 일괄 대행할 예정이다.

ZTE는 3G ‘제트폰’에 이어 내년 하반기에는 쿼드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한 LTE 단말기를 추가 출시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올해 말부터 기획단계에 돌입해 단말기, 주파수 문제 등을 해결한 후 내년 하반기부터 국내 LTE 시장에 뛰어들 계획이다.


중국 저가 스마트폰이 몰려온다

중국 대륙 기업이 자사 브랜드를 내걸고 직접 한국 스마트폰 시장에 진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ZTE의 한국 진출을 시작으로 가격 경쟁력을 앞세운 중국 기업들의 시장진입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홈플러스는 올해 연말 알뜰폰 서비스 개시를 앞두고 중국산 저가스마트폰 도입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주 판매 대상에는 중국 휴대폰 제조 업체인 화웨이(华为)와 ZTE의 휴대폰이 포함되어 있다. 현재까지 계획에 따르면 이들 스마트폰 가격은 30만원대로 홈플러스가 중국 업체 제품을 최종적으로 채택할 경우 중국산 저가 단말기가 국내 시장에 본격 유입되는 신호탄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아직까지 국내에서는 삼성, LG, 애플 등의 최신형 스마트폰을 선호하는 수요자가 많기 때문에 중국 저가 스마트폰이 소비자들의 구미를 당길 수 있을지는 아직 미지수다. 게다가 현재 삼성의 갤럭시S 3에 이어 갤럭시 노트2 인기가 이어지고 있으며, 애플의 ‘iPhone 5’ 역시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기 때문이다.

대만 휴대폰 제조사 HTC 또한 2008년 한국에 진출해 스마트폰 시장의 ‘신흥 강자’로 불리었으나 국내 삼성과 애플의 ‘높은 벽’을 실감하고 올해 8월 한국 시장에서 완전 철수한 사례가 이를 증명해주고 있다.

하지만 이와는 반대로 이들이 국내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파이를 어느 정도 떼어간다면 국내 대기업들 또한 이에 대한 대응책으로 저가 스마트폰을 출시해 국내 시장에서 새롭게 저가 스마트폰 시장이 형성될 수도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ZTE와 화웨이 등 중국 저가 스마트폰이 중국 내륙 시장에서 일으킨 열풍을 한국에서도 몰고 올지 기대해 본다.



 


▶  [넥스트 삼성을 노린다 1편] ZTE, 휴대폰 시장 판도를 뒤집다


  저가 스마트폰, 이토록 사랑받는 이유는 무얼까?


아이폰 뛰어넘는 초저가 스마트폰 샤오미2(小米), 출시 카운트


미국 대선 후보들의 중국 때리기, 중국의 반격은?


덧글

  • 나인테일 2012/11/03 02:20 # 답글

    하지만 외산폰이 대개 그렇듯이 AS에서부터 시작해서 기타등등 사후지원 문제로 장수하도록 욕을 잡수신 후에 쓸쓸히 한국 시장 퇴출일 것 같군요..;;;
  • RuBisCO 2012/11/03 02:28 #

    그거보다도 문제가 저게 테구라2 OR MTK AP일거고 나머지 사양들은 별볼일없는데 문제는 국내에선 20만원대에 갤스2나 갤넥공기계를 산단 말이죠.
  • Ya펭귄 2012/11/03 03:17 #

    스펙상으로 대략 MSM8660계열칩을 쓴 1년전의 베가레이서 수준보다도 딸리는 물건이지요. 그리고 RAM용량이나 내부저장공간도 한랭크씩 떨어지고... 특히 512램에 ICS 올라간 물건은 되도록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삼성하고 붙는 건 고사하고 팬택 발톱의 스냅샷으로도 나가떨어질 물건.

  • 제너럴마스터 2012/11/03 03:52 # 답글

    http://www.zdnet.com/researchers-find-backdoor-on-zte-android-phones-3040155224/

    무엇보다 이놈들은 폰에 백도어 있어서 신뢰안감. 화웨이랑 더불어서 중국정부 명령받아 대놓고 간첩질 하는 기업을 어떻게 믿음.
  • jj 2012/11/03 07:09 # 삭제 답글

    이 블로그의 정체가 난 더 궁금하다...
  • 그거 아시죠? 2012/11/03 10:18 # 삭제 답글

    TG삼보 AS악명 최고라는거

    거기서 부터 이미 망했네요
  • 해색주 2012/11/04 21:49 # 답글

    과연 htc보다 품질이나 마감 그리고 소재가 좋은지 궁금합니다. HTC도 나쁘지는 않았는데, 사서 쓰는 분들의 말씀을 들어보면 그 돈 주고 사용하기에는 좀 버겁더군요. 아, 이번에 챠챠 한 번 써봤으면 그랬는데, 철수해 버리더군요.
  • 푸른별출장자 2012/11/04 23:13 # 답글

    중국 사람들도 돈 좀 있으면 HTC 사지... 로칼 폰은 거의 안 사는 것이 정석이라는데...
    (제가 일하는 회사의 천진 공장 supervisor (한국의 대리급) 죄다 HTC, 과장급만 되면 바로 삼성 아니면 애플...)

    대만에 진출했던 중국계 자동차 기업들처럼 처참하게 깨져서 돌아 갈 수도 있겠군요.
  • 레이나도 2012/11/04 23:30 # 답글

    쓰지마세요. HTC보다도 못한 발적화 때문에 수리 대체품으로 쓰다가 집어던질뻔한게 한두번이 아님.
댓글 입력 영역